Quantcast

드림노트(DreamNote) 한별, 냥이로 완벽 변신…“양갈래 뼈리보고 힘내기”

  • 백승원 기자
  • 승인 2019.03.29 02:5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승원 기자] 걸그룹 드림노트 멤버 한별이 고양이로 변하는 마법에 걸린 것 같다.

26일 한별은 드림노트 공식 인스타그램에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드림노트] #한별 이 쓰는 #드림노트하루

와아아ㅏ아ㅏ아ㅏㅏ 오늘도 응원해주셔서 감사합니당!! 사랑해여 양갈래 뼈리보고 힘내기

#DreamNote #ドリームノート
#Hanbyeol #ハンビョル
#KPOP #IDOL #GIRLGROUP

드림노트 한별 / 드림노트 인스타그램
드림노트 한별 / 드림노트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 속 한별은 음악방송 대기실에 앉아 포즈를 취하고 있다.

카메라 어플을 이용해 고양이 효과를 줘 신비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고양이로 변신하는 마법에 걸린 듯 이질감 하나 없이 잘 어울리는 모습이다.

어떠한 필터도 자신의 것으로 소화하는 모습에서 팔색조의 자질이 느껴진다.

이에 네티즌들은 “와~우~이뽀~이뽀~”, “우리 한별이가 세상에서 제일루 귀여워ㅠㅠ”, “뼈리 셀카보고 힘 난다 오늘도 수고했어 ❤❤❤”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별이 속한 드림노트는 아이디어 뮤직엔터테인먼트 코리아(iMe KOREA)에서 처음 선보인 8인조 신인 걸그룹으로 2018년 11월 7일 첫 번째 싱글 앨범 ‘드림 라이크(Dreamlike)’를 발매하며 가요계에 데뷔했다.

이후 데뷔곡 ‘DREAM NOTE’와 후속곡 ‘좋아하나봐’로 연이어 활동한 그들은 대중들에게 드림노트의 존재를 알렸다.

드림노트는 지난 3월 12일 두 번째 싱글 앨범 ‘드림 어스(Dream:us)’를 발매했다.

타이틀곡 ‘하쿠나 마타타’는 Up-Tempo Synth-Pop Banger 장르와 80년대 댄스 느낌이 가미된 드림노트의 통통 튀는 밝은 에너지를 표현한 곡으로 언제나 예쁘고 당찬 소녀가 좋아하는 소년에게 몰래 사랑의 주문을 걸어 내게 빠져들게 만들고 싶은 마음을 표현했다.

두 번째 싱글 앨범 ‘Dream:us’를 발매하며 가요계에 컴백한 드림노트는 타이틀곡 ‘하쿠나 마타타’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드림노트는 지난 27일 ‘페이지(Page)’라는 공식 팬클럽명을 공개했다.

공식 팬클럽명 ‘페이지’는 드림노트가 꿈을 펼칠 공간이자 드림노트의 이야기를 담을 기록장으로서 팬들과 드림노트 멤버들이 함께 각 페이지를 구성해 나가자는 뜻을 담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