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슈종합] “잠자리에 미친 사람”…강혁민, 정준영 폭로에 네티즌들 상반된 반응

  • 김하연 기자
  • 승인 2019.03.26 11:1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하연 기자] 가수 정준영이 성범죄를 저지른 사실이 밝혀진 가운데 ‘얼짱시대’에 함께 출연했던 강혁민이 정준영에 관해 입을 열었다. 이와 관련해 네티즌들은 상반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지난 25일 강혁민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강혁민이 생각하는 정준영은?’이란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그는 과거 정준영과 함께 코미디TV ‘얼짱시대’에 출연하며 인연을 맺은 인물.

강혁민은 갑작스럽게 정준영에 대해 영상을 올리게 된 것에 대해 많은 사람들에게 질문을 받았다고 운을 뗐다.

강혁민 유튜브 캡처
강혁민 유튜브 캡처

그러면서 “원래 좋아하던 사람은 아니지만 1년 정도 같이 고생한 사람이라 그때 정을 생각해서 침묵으로 일관하려고 했는데 영상을 찍게 된 2가지 이유가 있다”고 말했다.

강혁민이 영상을 찍게 된 계기는 2가지였다. 바로 정준영 몰카 동영상과 관련해 돌아다녔던 찌라시와 버닝썬 대표 이문호의 발언 때문.

그는 “찌라시를 보고 너무 화가 나더라. 내가 소중하게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이 거론됐는데 그 찌라시가 거짓 투성이라는 걸 알려주고 싶었다”고 밝혔다.

이어 “그분과 관련해서 조사를 받으시는 분이 ‘만약에 우리가 죄라면 대한민국 모든 남자들도 죄인이다’라고 말했는데 어이가 없었다”며 “물론 그분 주변엔 그런 사람들밖에 없을지 모르겠지만 안 그런 사람들이 훨씬 많다. 이럴 때일수록 안 그런 분들이 더 많이 나서야 한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앞서 이문호는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성접대 논란이 된 카톡을 언급하며 “카톡 내용이 죄가 된다면 대한민국 남성들은 다 죄인 아니냐”고 말한 바 있다. 

강혁민 유튜브 캡처
강혁민 유튜브 캡처

그러면서 강혁민은 자신이 겪었던 정준영과 정준영에게 직접 들은 이야기들을 하나씩 밝혔다.

먼저 강혁민은 “제 머릿속에 그 형의 이미지는 여자와의 잠자리에 미친 사람 같았다. 굉장히 문란했다. 좀 병적으로 심각했던 것 같다”고 말해 충격을 안겼다.

대화를 하면 항상 어제 누구와 잤고, 누구와 술을 마셨다는 등 여자 이야기만 했다는 것. 심지어 촬영이 있는 날에도 아침까지 술을 마시고 왔다고 밝혔다.

그리고 강혁민은 “내가 누나가 있어서 그런지 여자와의 잠자리를 자랑하는 사람을 별로 안 좋아한다”며 “나중에 그 형이랑 거리를 둬야겠다고 결심한 이유도 그런 것 때문이었다”거 설명했다. 

그로 인해 강혁민은 1년 동안 ‘얼짱시대’에 함께 출연하면서도 함께 찍은 셀카 1장이 없을 정도로 정준영을 피했다면서도 몰카를 찍을 줄은 몰랐다고 말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상반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일부 네티즌들은 “그때부터 쓰레기였구나”, “얼짱시대 때부터 그랬다니 충격적이다”, “알려줘서 감사해요”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으며 또 다른 이들은 “그걸 왜 이제 와서 말하냐”, “알고 있었으면 말렸어야지 끼리끼리다”, “그냥 조회수 뽑으려고 올리는 기회주의자 같다” 등 불쾌한 심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정준영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정준영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정준영은 지난 3월 성관계 동영상 불법 촬영 및 유포했다는 사실이 밝혀져 논란에 휩싸였다. 특히 그의 성범죄로 인해 10명이 넘는 피해자가 발생했다고 알려져 많은 이들에게 충격을 안겼다.

그뿐만이 아니다. 사실 확인이 되지 않은 찌라시가 돌아다녔고 인터넷 포털사이트 연관검색어에 정준영 걸그룹, 여자 연예인 등이 올라 피해를 입기도 했다. 

이에 정유미, 이청아, 김지향, 문채원, 트와이스 지효, 오초희 등 수많은 연예인들이 사실무근이라며 법적으로 강경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정준영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정준영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한편, 현재 불법 촬영한 성관계 동영상을 유포한 혐의를 받는 정준영은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하지만 “죄송하다. 모든 조사를 성실히 받겠다. 혐의를 인정한다”고 말했던 정준영이 최근 경찰에 제출한 휴대전화 3대 중 1대를 공장 출고 상태로 되돌리는 초기화 작업을 거친 뒤 제출한 것이 알려지며 또 한 번 논란이 됐다. 증거를 인멸하기 위한 정황이 드러난 것. 

이 같은 사실이 알려지자 네티즌들은 경찰과 정준영 모두에게 분노했다. 네티즌들은 “경찰은 제대로 조사할 생각이 있는 거 맞냐”, “얼마나 만만하게 봤으면 저딴 식으로 할까”, “진짜 못된 놈이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여전히 ‘죄송한 척’하는 듯한 정준영의 모습에 대중들의 공분은 나날이 심해지고 있다. 과연 정준영의 혐의가 명명백백히 밝혀질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