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아내의 자격’ 김희애, 눈길 끄는 패셔니스타의 일상 “가을산책길”

  • 강소현 기자
  • 승인 2019.03.26 01:1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소현 기자] ‘아내의 자격’ 김희애의 일상에 시선이 모였다.

과거 김희애는 자신의 SNS에 “추억, 가을산책길”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그는 고즈넉한 분위기의 골목길을 걷고 있는 모습이다. 

특히 가을느낌이 물씬 풍기는 그의 패션이 네티즌의 눈길을 끌었다. 

김희애 SNS
김희애 SNS

이를 본 네티즌들은 “언니 너무 멋져요”, “김희애는 산책의 신이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김희애가 출연한 JTBC ‘아내의 자격’은 지난 2012년 2월 방영된 16부작 드라마다.

‘아내의 자격’은 강남의 사교육 열풍 속에서 자녀교육에 몰두하던 평범한 주부가 우연히 만난 치과의사와 격정적 사랑에 빠지는 과정을 그리는 정통 멜로 드라마.

안판석 감독은  ‘아내의 자격’, ‘밀회’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연출을 맡아 더욱 눈길을 끈다. 

그 중‘아내의 자격’은 서울 강남을 배경으로 자식들을 좋은 학교에 보내려는 강남 엄마들의 욕망을 그려냈다.

 그 안에서 특권 의식이 있는 시댁의 강요에 못 이겨 자녀교육에 몰두하던 평범한 주부 윤서래(김해의)와 강남 학원 원장인 아내와 삐걱거리던 치과의사 김태오(이성재)가 사랑에 빠지는 이야기가 그려졌다.

원해선 안 되는 관계였지만, 그럼에도 서로에게 빠져 들어가는 과정은 현실적인 어른들의 멜로 그 자체였다.

‘아내의 자격’은 당시 최고시청률 3.4%를 기록했다.

김희애는 1967년생으로 올해 나이 53세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