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부활 김태원, 건강상태? “사실 김태원의 건강이 좋지 않다” 고백 (너의 목소리가 보여 시즌6)

  • 권미성 기자
  • 승인 2019.03.25 01:2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박완규와 김태원이 록밴드 부활의 보컬이었던 정단을 위해 엠넷 ‘너목보6’에 출연해 화제다.

특히 건강상태가 좋지 않은 김태원이 건강하지 않지만 방송에 출연해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은 것.

지난 22일 방송된 Mnet 예능 ‘너의 목소리가 보여 시즌6’에서 1번 미스터리 싱어는 부활의 8번째 보컬 정단으로 밝혀져 화제가 됐다.

이날은 노사연, 이무송 부부가 초대가수로 출연했다.

이날 노사연, 이무송 부부는 미스터리 싱어들의 립싱크 무대를 본 후 1번 미스터리 싱어를 음치로 택했다. 1번 미스터리 싱어는 진실의 무대에서 부활의 곡을 불렀고 그때 박완규와 김태원이 등장해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박완규-김태원 건강상태 /
박완규-김태원 건강상태 / Mnet ‘너의 목소리가 보여 시즌6’ 방송캡처

특히 정단의 무대를 위해 김태원과 부활 멤버들이 깜짝 등장했다.

역시 부활 보컬 출신인 가수 박완규도 함께 출연했다.

정단의 무대를 위해 모인 의리의 사나이 김태원과 박완규를 보고 시청자들의 눈은 휘둥그레졌다.

이에 MC이특은 “이게 말이 되는 것이냐”며 깜짝 놀랐다. 

유세윤은 김태원에게 “시즌5 때 나오지 않았냐”고 물었다. 

그러자 김태원은 당시에 대해 “다 틀렸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정단은 부활 멤버들이 출연해준 것에 대해 “내가 먼저 전화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사실 김태원의 건강이 좋지 않다. (그런데) 흔쾌히 허락해줬다”고 설명했다.

또 “내가 사실 부활에서 활동했던 시기도 짧다. 많이 잊혀진 느낌이다”고 고백했다.

하지만 “그래도 열심히 활동하고 있는 모습을 보여주고 싶어서 출연을 결심했다”고 전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김태원은 정단에 대해 “보이지 않았을 뿐이지 음악을 한번도 멈춘 적이 없다. 잘 찾아보면 명곡들이 많다”고 소개해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사로잡았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