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연애의 맛’ 김보미, 종영 후에도 빛나는 근황…시즌2 유일 참가자

  • 김현서 기자
  • 승인 2019.03.21 07:5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연애의 맛 고주원♥’ 김보미가 종영 후에도 변함없는 일상을 전하고 있다.

최근 김보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제주살이 #이올라니”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보미는 긴 트렌치 코트를 입고 가게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연예인 못지 않은 그의 모습에 시선이 집중된다.

김보미 인스타그램
김보미 인스타그램

이를 본 네티즌들은 “주원님과 예쁜 사랑 꽁냥꽁냥 이어 가시길~” “보미씨가 긴머리군요 고와유” 등의 반응을 보였다.

김보미는 과거 선생님이었으며 현재는 제주공항 지상직 승무원으로 근무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일란성 쌍둥이 동생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와 만남을 이어간 고주원은 올해 39살로 김보미와 11살의 나이차이를 보이고 있다.

드라마 ‘때려’로 데뷔한 그는 ‘소문난 칠공주’, ‘김수로’ 등에 출연하며 연기력을 입증했다. 

결혼을 한번도 하지 않은 미혼남인 고주원은 과거 결혼설과 이혼설에 휘말리기도 했다. 

한편 지난 2월 종영한 ‘연애의 맛’에 이어 오는 5월 9일 시즌2가 방영될 예정이다.

‘연애의 맛 시즌2’는사랑을 잊고 지내던 대한민국 대표 싱글 스타들이 그들이 꼽은 이상형과 연애하며 사랑을 찾아가는 신개념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을 그리고 있다.

해당 시즌에서 고주원♥김보미 커플이 재등장한다고 알려져 설레임을 더하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