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나 혼자 산다’ 전현무-한혜진 결별 후 첫방송, 박나래 “차린건 없지만 멋진 그림 만들어보겠다”

  • 강소현 기자
  • 승인 2019.03.20 07:5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소현 기자] ‘나 혼자 산다’ 전현무-한혜진 하차 후 남은 멤버들이 빈자리를 체감하는 모습이 방송됐다. 

지난 15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박나래, 성훈, 기안 84, 이시언 이렇게 4명이 진행을 맡았다. 

MBC ‘나 혼자 산다’ 방송캡쳐

박나래는 첫 인사로 “다시 한번 시청자분들께 차린 건 없지만 너무너무 죄송합니다. 저희끼리 멋진 그림 만들어보겠습니다. 시청자분들이 믿고 지켜봐주십시오”라며 결의를 다졌다. 

그러나 파이팅 한지 10초만에 삐그덕했다. VCR을 보던 이시언이 달심이(한혜진의 별명)를 언급하며 “저게 이별 선물이었네”라는 말을 했던 것. 

이에 박나래는 “잠깐만요. 왜 시작하자마자 없는 사람 얘기를 해요”라며 꾸중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성훈, 이시언, 기안84가 홍콩으로 여행을 떠나 야시장부터 식당, 테마파크 속 숙소까지 구석구석을 누볐다.

먼저 야시장을 찾은 성훈은 헤매던 다른 멤버들과 달리 평균치에 근접한 수준을 뽐내며 이들을 인도했다. 

특히 “원래 물건을 잘 사지 않는다”고 밝힌 그는 초이성적 소비자로 변신, 충동 구매를 일삼는 기안84와 정신을 제대로 차리지 못하는 이시언을 인솔했다.

또한 성훈은 시장 상인들과의 흥정부터 메뉴 주문까지 유창한 영어와 중국어를 사용해 이때까지 만나보지 못했던 뇌섹 면모를 드러내 보는 이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떠오르는 얼간이로 시청자들에게 ‘뉴얼’이라는 별명까지 얻었던 그의 숨겨진 반전 매력을 펼쳤다.

무엇보다 성훈은 이날 방송에서도 단연 돋보이는 성훈표 먹방으로 안방극장의 침샘을 돋웠다. 

홍콩의 명물 스파이시 크랩부터 가리비 볶음, 청경채 볶음, 마라탕 등 어마어마한 개수의 메뉴를 주문, 시선을 강탈하는 폭풍 먹성은 홍콩에서도 여전히 이어져 보는 이들을 미소짓게 만들었다.

더불어 침대 쟁탈전을 위해 호텔에 있는 수영장을 찾은 그는 전직 수영선수의 프로페셔널함을 풍겨냈다. 

명불허전 수영 실력과 불타오르는 승부욕을 보여주며 시청자들의 입을 떡 벌어지게 만든 반면 이시언, 기안84와 함께 얼간미 넘치는 3종 경기로 웃음까지 꽉 잡은 맹활약을 펼쳤다.

MBC ‘나 혼자 산다’는 매주 금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