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리갈하이’ 윤박, 카리스마 발산하는 현장 사진 공개…‘승부욕 가득한 표정’

  • 국다원 기자
  • 승인 2019.03.18 13:4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다원 기자] 일본 드라마와는 다른 매력을 선하고 있는 ‘리갈하이’가 화제다.

이와 함께 ‘리갈하이’에 출연해 여심을 흔들고 있는 윤박의 현장 사진이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지난 15일 JTBC ‘리갈하이’ 제작진은 드라마 공식 홈페이지에 윤박의 현장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슈트를 입고 깔끔한 차림의 윤박의 모습이 담겨 있다.

윤박은 찌푸린 표정으로 카리스마를 발산했다.

2012년 드라마 ‘할 수 있는 자가 구하라’에서 희 엔터의 유일한 희망이었던 차세대 한류 스타 자신의 이름과 동명의 역을 맡아 열연했다.

이후 그는 드라마 ‘친애하는 당신에게’, ‘굿 닥터’, ‘여왕의 꽃’, 영화 ‘식구’, ‘서울연애’ 등에 출연해 자신만의 필모그래피를 쌓아갔다.

JTBC ‘리갈하이’ 공식 홈페이지
JTBC ‘리갈하이’ 공식 홈페이지

인기리에 종영된 KBS2 ‘굿 닥터’에서는 레지던트 2년 차 얍삽한 성격의 우일규 역을 맡아 자신의 존재감을 드러냈다.

‘굿 닥터’는 대학병원 소아외과를 배경으로 펼쳐지는 전문의들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드라마에는 주원, 문채원, 주상욱, 김민서, 천호진, 곽도원, 나영희, 조희봉, 이기열, 정만식 등 연기파 배우들이 총출동했다.

윤박은 연기뿐만 아니라 예능 프로그램 ‘내 귀에 캔디2’, ‘선다방 시즌2’에 고정으로 출연해 재치 있는 입담을 뽐내며 반전 매력을 선보이고 있다.

특히 운명의 반쪽을 찾는 ‘선다방 시즌 2’에서는 밝은 에너지를 뽐내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프로그램에는 이적, 유인나, 양세형 등이 출연해 완벽한 케미를 선보였다.

한편, 윤박이 열연하고 있는 JTBC ‘리갈하이’는 승률 100% 변호사 고태림(진구)와 100% 초짜 변호사 서재인(서은수)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윤박은 ‘리갈하이’에서 태림(진구)의 수제자이자 현 B&G 로펌의 에이스 강기석 역을 맡아 배우들과 환상의 호흡을 자랑하고 있다.

JTBC ‘리갈하이’는 매주 금, 토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