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하나뿐인 내편-최종회’ 유이, 최수종 찬성의 송원석 거절 ‘이장우와 재결합 결말’…윤진이는 정은우 바람 잡아준 유이에게 ‘진심 사과’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03.17 20:4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하나뿐인 내편’에서는 유이가 새로운 사랑 송원석과 이어질지 아니면 전 남편인 이장우와 재결합을 할지의 모습이 그려졌다. 
 
17일 방송된 KBS2 ‘하나뿐인 내편’에서는 도란(유이)은 대륙(이장우)의 도움으로 아버지 수일(최수종)의 살인누명을 풀게 됐다. 

 

KBS2‘하나뿐인 내편’방송캡처
KBS2‘하나뿐인 내편’방송캡처

 
이후 대륙(이장우)은 도란(유이)에게 “재결합을 하고 싶다”고 말했고 가족들에게 이제 우리 장인어른 누명도 볏겨졌다. 나 도란씨와 재결함하겠다. 도란씨와 이혼한 건 다야 어버지가 실인범이라는 이유 때문인데 이제 아니지 않냐라고 말했다.
 
그러자 은영(차화연)은 반대를 했고 금병(정재순)과 진국(박상원)은 두 사람의 재결합에 찬성했다.
 
하지만 은영(차화연)은 수일(최수종)을 찾아가서 자신의 의견을 말했고 수일은 대륙에게 인연은 여기까지 인 것 같다라고 단호하게 말했다.
 
대륙(이장우)은 도란을 잊지 못했고 소영(고나은)과도 사이를 정리했다
 
그 사이 수일(최수종)은 도란(유이)를 좋아하는 태풍(송원석)의 마음을 눈채챘다.
 
수일(최수종)은 태풍(송원석)의 마음을 읽으며 그를 응원했고, 태풍 역시 도란에게 조금씩 다가갔다.
 
도란(유이)은 태풍과 함께 영화를 보며 조금씩 마음을 열었고 태풍은 수일의 도움으로 할아버지와 앙금을 풀었다.
 
태풍(송원석)은 수일(최수종)의 조언을 듣고 할아버지 회사에 들어가서 일을 배우기로 했다.
 
대륙(이장우)은 태풍이 송 회장의 손자라는 것을 알고 깜짝 놀랐고 은영(차화연)도 송 회장과 함께 있는 태풍(송원석)을 보고 깜짝 놀랐다.
 
은영은 대륙과 진국에게 강기사가 왜 대륙을 거절했나했더니 빵집 알바가 송 회장님 손자라고 그랬구나라고 말했다.
 
한편, 다야(윤진이)는 이륙(정은우)가 지점 직원 수정과 바람피는 것을 알고 수정을 만나서 머리채를 잡았다.
 
하지만 수정은 오히려 다야를 폭행했고 이때 도란(유이)이 둘을 보고 말렸다.
 
다야(윤진이)는 ’형님 저 여자가 우리 이륙씨한테 꼬리친 여자다”라고 말했고 도란(유이)는 수정을 따끔하게 혼을 냈다.
 
이어 다야(윤진이)와 함께 이륙(정은우)을 만나서 “바람 핀게 자랑스럽냐?”라고 하며 이륙을 향해 일침을 놨다.
 
다야(윤진이)는 도란(유이)의 그런 모습에 감동을 했고 “형님 정말 미안했다. 제가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라고 하면서 진심으로 사과했다. 

 

KBS2‘하나뿐인 내편’방송캡처
KBS2‘하나뿐인 내편’방송캡처

 
한편, 대륙(이장우)은 태풍(송원석)을 만나서 “도란씨에게 관심 있냐?”라고 물었고 태풍은 “맞다”라고 답했다.
 
그러자 대륙(이장우)은 “도란 씨는 내 아내다”라고 했고 태풍은 “상황 판단 못하시는 것 같은데 두 분 이혼하고 도란씨는 정리를 했다”라고 말했다.
 
대륙(이장우)은 도란(유이)이 태풍(송원석)과 데이트 하는 모습을 목격했고 도란의 거절에 술을 마시고 대문 앞에서 잠이 들었다.
 
다음 날, 미스조(황효은)는 대문 앞에서 대륙(이장우)을 발견했고 저체온증으로 죽음의 위기까지 갔다.
 
이에 놀란 은영(차화연)은 도란의 집으로 왔고 수일에게 울면서 빌었지만 수일은 냉정하게 거절했다.
 
태풍의 할아버지 송회장(이호재)는 수일(최수종)을 찾아와서 태풍의 마음을 돌린 것에 대한 감사인사를 했다.
 
이어 송회장(이호재)는 태풍과 도란이와 함게 식사를 하자고 제안했다.

 

대륙(이장우)은 진국(박상원)에게 사직서를 내고 “당분간 한국을 떠나고 싶다”라는 말을 했다.

이를 알게된 다야(윤진이)는 도란(유이)를 찾아가서 대륙(이장우)가 떠난다는 사실을 알렸고 도란은 태풍(송원석)과 데이트를 하면서 “저 아직도 대륙씨 못 잊고 있다. 태풍씨에게 미안하다”라고 말했다.

또 도란(유이)은 수일(최수종)에게 “아버지 죄송해요. 저 대륙씨에게 갈래요라고 말했고 수일은 그래 네 맘대로 해라”고 도란은 대륙이 떠나는 공항을 찾아가면서 시청자들에게 감탄사를 자아내게 했다. 
 
KBS2 에서 방송된 주말드라마‘하나뿐인 내편’은 토요일, 일요일 밤 7시 55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