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복면가왕’ 봄꽃, 그의 정체는 프로미스나인 장규리…‘안녕하세요~ 장규리예여~’

  • 이정범 기자
  • 승인 2019.03.17 17:5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안녕하세요~ 장규리에요우어워어~.

17일 방송되는 MBC ‘복면가왕’에서는 3연승 가왕 ‘클림트’의 연승 행보에 제동을 걸 새로운 도전자 8인이 새로이 출사표를 던졌다.
 
이날 연예인 판정단석에는 사랑스러운 걸그룹 ‘오마이걸’의 효정과 지호, 훈훈한 매력의 남태현, 천재 작사가 김이나, 유쾌한 개그맨 김원효가 새로이 합류했다.
 
특히 복면가수 봄비와 봄은 판정단들 사이에서 치열한 비유 배틀(?)을 불러 일으켰다.

MBC ‘복면가왕’ 방송 캡처

 
그중 남태현은 “저 분은 비염이 있으신 것 같다”라고 말하며 복면 가수의 병명을 진단하는 등, 독특한 질병 추리(?)를 선보여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그 주인공은 복면가수 봄꽃.
 
복면가수 봄비와 봄꽃은 아이유의 ‘금요일에 만나요’ 듀엣 배틀을 선보였다. 아이유의 대표곡 중 하나가 ‘봄 사랑 벚꽃 말고’인 걸 생각하면 의미심장한 선곡.

MBC ‘복면가왕’ 방송 캡처

 
두 사람은 치열한 노래 대결을 펼쳤고, 그 결과 봄비가 승리했다. 그리고 봄꽃은 패자로서 자신이 준비한 솔로곡을 선보였다. 그가 선택한 노래는 린의 ‘사랑했잖아’.
 
편안하면서 달달한 음색을 선보인 그의 정체는 프로미스나인의 개죽이 담당 장규리. 그의 정체가 공개되자 오마이걸 효정은 소름돋았다며 격한 리액션을 선보였다. 배우로 추정하는 사람들이 많았는데 알고보니 본인과 같은 걸그룹이었던 것. 효정은 “목소리가 좋았다”고 극찬했다.

MBC ‘복면가왕’ 방송 캡처

 

장규리(규리)는 엠넷 ‘아이돌학교’을 통해 프로미스나인으로 데뷔한 아이돌. 작년 ‘프로듀스48’에는 연습생으로 출연해 ‘아이돌학교’에서 경험하지 못한 많은 경험을 쌓았다. 방송 종료 후에는 프로미스나인에 다시 합류해 ‘러브밤’ 활동을 함께 했다.
 
이날 김현철과 남태현은 그가 교정을 했고, 비염이 있을 것 같다고 추리를 했는데 이 두 가지가 모두 맞아서 눈길을 끌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