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미스트롯’에서 빛을 발하고 있는 지원이…그는 누구?

  • 이승주 기자
  • 승인 2019.03.15 13:0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승주 기자] 구성지게 꺾는 맛으로 부르는 트로트.

트로트는 예전까지만 해도 어른들이 부르는 가요라고 생각해왔고 젊은 세대들은 트로트에 관심을 보이는 일이 없었다.

하지만 시대가 달라지면서 대중가요보다 흥겹고 신나는 멜로디인 트로트가 각광받고 있다. 흐름을 타고 TV CHOSUN에서는 ‘내일은 미스트롯’을 선보이며 전국 각지의 트로트 장인들이 모여 들면서 매 회 화제를 모으고 있다.

그 중 트로트가수 지원이가 눈에 띈다.

지원이 / 온라인컨뮤니티

지원이는 2012년 싱글 앨범 ‘행복한 세상’으로 데뷔했다.

그는 구성진 트로트에 신나는 멜로디를 섞어 젊은 층을 공략했다.

이어 지원이는 2014년 ‘삐 빠빠 룰라’앨범을 내고 타이틀곡 ‘삐 빠빠 룰라’로 활동하며 신나는 멜로디와 안무를 섞어 각종 행사로 대중을 알렸다.

또한 2015년에 발매한 ‘쿵짜라’에서는 이전과는 다른 섹시한 안무와 역동적인 퍼포먼스를 섞어 대중들에게 보는 즐거움을 선사했다.

지원이는 ‘쿵짜라’로 활동하며 ‘군통령’이라는 별칭도 얻을 정도로 파워풀한 퍼포먼스를 선보이는 걸로 이름을 알렸다.

TV CHOSUN ‘내일은 미스트롯’ 캡처

그는  TV CHOSUN ‘내일은 미스트롯’에 출연해 매 무대마다 인상적인 무대를 펼쳤으며 대중들에게 이름을 각인시켰다.

한편 지원이는 14일 방송된 ‘내일은 미스트롯’에서 올 하트를 받지 못하고 탈락의 좌절을 맛봤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