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전참시’ 유재환, 매니저와 출연 소식에 관심 ↑ ‘박명수와의 인연도 눈길’

  • 강소현 기자
  • 승인 2019.03.15 11:1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소현 기자] ‘전지적 참견 시점(전참시)’에 유재환이 출연한다는 소식에 관심이 집중됐다.

과거 유재환은 자신의 SNS에 “이제야 올리는 인증샷 ㅠㅠㅜ너무 분위기좋은 음식 진짜맛있는 키즈 카페였는데 말입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그는 해맑게 웃으며 카메라를 응시했다. 

특히 그의 밝은 미소가 네티즌의 눈길을 끌었다.

유재환 SNS
유재환 SNS

이를 본 네티즌들은 “애교 되게 많으신 듯”, “재환님 항상 응원해요”등의 반응을 보였다.

유재환은 오는 16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 16년지기 매니저와 출연할 예정이다. 

작곡가 겸 방송인 유재환의 일상 공개를 앞두고 많은 기대가 모이고 있다. 

유재환의 매니저는 그와 중학교 2학년 때부터 함께 자란 16년 지기 죽마고우인 것으로 전해져 관심을 끈다. 

유재환 매니저는 유재환의 얼굴만 봐도 그가 어떤 상태인지 알아맞힐 정도로 유재환에 대해 모르는 것이 없는 진정한 ‘유재환 백과사전’의 면모를 보여줄 것을 예고했다.

이처럼 유재환과 마음까지 통하는 매니저가 ‘전지적 참견 시점’에 제보한 고충은 다름 아닌 유재환 때문이라고. 

그는 운전부터 프로그램 섭외 전화 응대, 스케줄 관리까지 매니저 업무를 도맡아 하는 유재환 때문에 “하는 일이 거의 없는 것 같아요”라며 고민을 토로했다. 

이와 함께 운전대를 잡은 유재환과 조수석에 앉아있는 매니저의 모습이 공개돼 웃음을 자아낸다.

유재환의 소속사는 거성엔터테인먼트다.

그는 과거 국악을 EDM과 접목하던 중 새로운 작곡가를 찾던 박명수의 눈에 띄었고 그 길로 박명수의 ‘지팍스튜디오’에 합류해 음악을 만들기 시작했다.

‘전지적 참견 시점’은 연예인들의 가장 최측근인 매니저들의 말 못할 고충을 제보 받아 스타도 몰랐던 은밀한 일상을 관찰하고, 다양한 분야에서 모인 참견 군단들의 검증과 참견을 거쳐 스타의 숨은 매력을 발견하는 본격 참견 예능 프로그램.

매주 토요일 밤 11시 5분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