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비켜라 운명아’ 서효림, 김혜리 때문에 박윤재 프로포즈 보류…강신일은 강태성 후계자 포기에 “안 된다”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03.14 21:0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비켜라 운명아’에서는 서효림은 김혜리 때문에 박윤재와의 결혼을 망설이고 강신일과 이정훈은 강태성의 후계자 자리 포기를 말리는 모습이 그려졌다.
 
14일 방송된 KBS1‘비켜라 운명아’에서는 수희(김혜리)는 친아들 남진(박윤재)과 30년 동안 직접 키운 양아들 시우(강태성) 둘 다를 위해 비밀리에 현강을 분리할 계획을 세웠다. 

 

KBS1‘비켜라 운명아’방송캡처
KBS1‘비켜라 운명아’방송캡처

이에 청산(강신일)변호사는 수희(김혜리)가 시우(강태성)의 후계자를 박탈하려는 계획이라고 오해했다. 

한편, 승주(서효림)는 김밥을 싸서 남진(박윤재)와 함께 피크닉을 가기로 했다.
 
이를 본 수희(김혜리)는 섭섭한 마음을 감추지 못하고 승주(서효림)은 냉정한 얼굴로 수희를 바라봤다.
 
승주(서효림)와 남진(박윤재)은 순자(이종남)과 함께 피크닉을 가서 즐거운 한때를 보냈다.
 
피크닉에서 돌아온 남진(박윤재)은 대식(육동일)의 가게에서 이벤트를 꾸몄고 승주에게 꽃다발고 반지를 주며 프로포즈를 했다.
 
승주(서효림)는 남진(박윤재)에게 “결혼은 조금 더 생각했으면 좋겠다. 모든 것이 정리되고 편안해 진 다음에요. 아직은 아닌 것 같다”라고 말했다.
 
승주(서효림)는 남진과의 결혼을 수희(김혜리) 때문에 망설였고 수희(김혜리)에게 “남진과의 인연을 끊어달라”고 말했다.
 
수희(김혜리)는 승주(서효림)에게 “나한테 남진에게 속죄할 기회를 주면 안되겠냐? 너랑 나 돌이킬 수 없는 사이라는 것 안다”라고 했다.
 
승주(서효림)는 수희에게 “그 기회를 왜 나에게 주라고 하는데요?”라고 물었고  “우리는 곧 가족이 될 사이 아니냐? 그게 더 남진이를 괴롭힌다는 생각을 안해 보았니?”고 말했다.
  

KBS1‘비켜라 운명아’방송캡처
KBS1‘비켜라 운명아’방송캡처

 

한편, 시우(강태성)은 수술 후에 섬망 증상으로 힘들어 하고 수희(김혜리)는 진아(진예솔)에게 “시우에게 섬망 증상에 대해 말하지 말라”고 부탁했다. 
 
청산(강신일)변호사와 희철(이정훈)은 시우(강태성)을 후계권 경쟁을 포기 말라고 설득했다. 
  
청산(강신일)은 시우(강태성)에게 “최상무님이 후계자 포기하라고 했냐?”라고 물었고 시우는 “아니다. 내 뜻이다”라고 답했다.
 

그러자 청산은 시우에게 “안된다. 회장님은 두 분이 경쟁을 하라고 했지. 후계자 자리를 넘기는 것은 원치 않으실거다”라고 말렸다.

이에 시우(강태성)은 진아(진예솔)를 바라보며 고민에 빠지면서 앞으로 남진과 시우 중에서 현강의 후계자가 누가 될지 궁금증을 유발했다. 
 
KBS1 에서 방송된 일일드라마‘비켜라 운명아’은 월요일~금요일 밤 8시 3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