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썸바디’ 나대한♥서재원, 실제 연인으로 발전→ 럽스타 시작 “내 최애”

  • 김하연 기자
  • 승인 2019.03.14 19:5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하연 기자] ‘썸바디’에 출연했던 발레리노 나대한과 2017년 미스코리아 진 서재원이 실제 연인으로 발전, 럽스타그램을 시작했다.

14일 서재원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무박이일 촬영은 너무 힘들었지만요!”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서재원과 나대한의 모습이 담겼다.

이는 ‘썸바디’ 출연 당시 두 사람이 데이트를 위해 부산으로 떠났을 때 찍은 것.

두 사람은 장난스러운 표정으로 영상을 찍고 있다. 

이날 나대한 역시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서재원과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나대한이 올린 사진 속에는 다정하게 뽀뽀를 하는 서재원과 나대한의 모습이 담겨 있어 눈길을 끌었다.

특히 나대한은 사진과 함께 “인생재원 #집꾸미기#끝#눈뜨면보이는#내최애#사진들”이란 글을 덧붙이며 서재원과의 연애 사실을 알렸다.

나대한-서재원 / 나대한 인스타그램
나대한-서재원 / 나대한 인스타그램
서재원-나대한 / 서재원 인스타그램

이를 본 네티즌들은 “너무 잘 어울려요!”, “와 이럴 줄 알았다.. 축하해요!!”, “대재커플 응원했는데 행복하네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나대한과 서재원은 지난 2월 종영한 Mnet ‘썸바디’를 통해 인연을 맺었다.

‘썸바디’는 장르 불문 남녀 댄서 10인이 댄스 파트너이자 진정한 사랑을 찾아가는 프로그램.

마지막 방송에서 서재원이 한선천을 선택하며 두 사람은 최종 커플로 이뤄지지는 않았다. 

하지만 한선천은 지난 2월 톱스타뉴스와의 인터뷰에서 “서재원과는 오빠 동생 사이로 지내고 있다”며 연인으로 발전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또한 방송 종영 후 서재원과 나대한은 함께 찍은 사진을 SNS에 게재해 네티즌들 사이에서 두 사람이 연인이 된 것이 아니냐는 말을 듣기도 했다.

14일 정식으로 연인임을 인정한 서재원과 나대한에게 네티즌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1992년생인 나대한과 1995년생인 서재원의 나이는 각각 28세, 25세로 두 사람은 3살 차이가 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