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라붐(LABOUM) 솔빈, 지금까지 이런 미모는 없었다…‘완벽한 옆태’

  • 김하연 기자
  • 승인 2019.03.13 21:4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하연 기자] 라붐(LABOUM) 솔빈이 근황을 전했다.

지난 3일 솔빈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어딘가를 응시한 솔빈이 담겼다.

긴 머리를 자랑하는 그의 청순한 모습이 눈길을 끈다.

특히 그의 오똑한 콧대가 돋보인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와 옆모습도 너무 예쁘다”, “지금까지 이런 미모는 없었다! 인형인가 사람인가!”, “솔빈아 오늘도 좋은 하루 보내”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라붐(LABOUM) 솔빈 인스타그램
라붐(LABOUM) 솔빈 인스타그램

솔빈이 속한 라붐은 지난 2014년 싱글 앨범 ‘PETIT MACARON’을 발매하며 가요계에 데뷔했다.

이후 라붐은 ‘상상더하기’, ‘불을 켜’, ‘체온’, ‘Hwi Hwi’ 등을 발표했다.  

최근에는 MBC 수목드라마 ‘봄이 오나 봄’ OST에 참여해 화제를 모았다.

‘봄이 오나 봄’은 자신밖에 모르는 앵커와 가족에게 헌신하는 배우 출신 국회의원 사모님의 몸이 바뀌면서 두 여인이 진정한 자아를 회복하는 판타지 코미디 드라마.

라붐이 참여한 OST ‘봄을 만나’는 밝은 분위기의 멜로디와 라붐 멤버들의 청아한 보컬이 어울려 남녀 주인공들이 진정한 사랑을 깨달아가는 과정의 낯섦과 설렘을 표현한 곡이다. 

또한, 밝은 에너지와 탄탄한 가창력으로 드라마 ‘봄이 오나 봄’에 설레는 감성을 불어넣고 있다.

라붐이 부른 MBC’봄이 오나 봄’OST PART. 4 ‘봄을 만나’는 각종 음원 사이트에서 감상할 수 있다.

한편, 라붐(LABOUM)은 멤버 개개인이 OST, 예능, 연기 등 다양한 영역으로 활동을 넓혀가며 활약하고 있다. 

최근 ‘불을 켜(Turn It On)’로 많은 사랑을 받으며 음악방송 활동을 마무리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