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쇼! 오디오자키’ 붐, ‘붐붐파워’ 영향? “방송활동 하면서 팬클럽 처음 생겨…청취자 유입될 것”

  • 김효진 기자
  • 승인 2019.03.13 13:3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효진 기자] ‘쇼! 오디오자키’에 출연하는 붐이 ‘붐붐파워’와의 차이점을 설명했다.

13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tvN 새 예능프로그램 ‘쇼! 오디오자키’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현장에는 성시경, 소유진, 붐, 몬스타엑스, 이영준 PD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몬스타엑스(MONSTA X)-소유진-붐-성시경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몬스타엑스(MONSTA X)-소유진-붐-성시경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쇼! 오디오자키’는 오디오자키(AJ)들이 선보이는 다양한 콘텐츠를 보이는 라디오 형식으로 담아낸 예능 프로그램. 전국을 돌아다니는 이동식 오픈 스튜디오에서 공개 라이브 오디오 방송이 진행되고, 오디오자키들은 자신만의 매력이 드러나는 코너를 선보인다.

현재 붐은 매일 오후 4시 방송되는 SBS 파워FM ‘붐붐파워’의 DJ를 맡고 있다. ‘붐붐파워’는 매 방송 시간마다 실시간 검색어에 오를 정도로 청취자들의 관심도가 높은 프로그램이다.

붐은 ‘쇼! 오디오자키’에서 ‘붐 박스’ 코너를 이끈다. 마침 ‘쇼! 오디오자키’의 방송 시간도 ‘붐붐파워’ 종료 10분 뒤인 오후 6시 10분이다. ’붐붐파워’의 청취자가 ‘쇼! 오디오자키’로 유입될 가능성이 굉장히 높다.

붐붐 / 서울, 최시율 기자
붐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이에 대해 붐은 “’붐붐파워’의 확장성을 기대하고 있다. 6시에 끝나서 ‘쇼! 오디오자키’로 바로 오시는 게 저도 너무나 원하는 그림이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특히 붐은 “라디오를 하면서 청취자분들의 따뜻함을 많이 느낀다. 제가 방송 활동을 하면서 팬클럽이라는 걸 처음으로 가져보게 됐다. 이름은 ‘천재지붐’이다. 라디오의 따뜻함을 ‘쇼! 오디오자키’에서 그대로 보여주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팬들에게 감사함을 전했다.

‘붐붐파워’와 ‘쇼! 오디오자키’의 다른 점에 대해서는 “음악이 나갈 때 제가 가만히 있지 못하고 각종 추임새를 한다. 거기에 안무와 쇼까지 연결해서 라디오에서는 볼 수 없었던 여러가지 쇼들을 보여드리려고 노력하겠다”고 알렸다.

이어 “일요일 오후 6시에 편안하게 휴식을 취하면서 우리 방송을 보시면 감동과 따뜻함, 즐거움을 느낄 수 있다. 음식과 여행 등 여러 콘텐츠들을 모두 느낄 수 있어서 ‘붐붐파워’의 팬들도 충분히 같이 ‘쇼! 오디오자키’로 유입돼 쇼까지 함께 보시지 않을까 생각한다”며 “‘붐붐파워’보다 쇼의 퀄리티를 조금 더 높였다”고 덧붙였다.

박명수, 성시경, 소유진, 붐, 몬스타엑스가 출연하는 tvN 새 예능프로그램 ‘쇼! 오디오자키’는 17일(일) 오후 6시 10분 첫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