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데뷔 20주년’ 박효신, 신곡 ‘바람이 부네요’ 발표…재즈계 대모 박성연 콜라보 ‘그는 누구?’

  • 권미성 기자
  • 승인 2019.03.11 09:2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박효신이 10일 신곡 ‘바람이 부네요’ 음원을 깜짝 공개했다.

박효신이 데뷔 20주년 기념 프로젝트 ‘LOVERS 2019’ 캠페인을 통해 보여줄 수많은 사랑 중 하나의 모습을 그린 신곡 ‘바람이 부네요’ 음원을 발매했다.

‘바람이 부네요’는 사랑하는 이들을 마주보고 손을 잡으며 오래도록 함께할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아, 세대와 환경을 뛰어넘어 서로를 사랑하는 애틋한 마음을 그린다. 

서로 다른 시간과 이야기를 지닌 재즈계 대모 박성연의 재즈 보컬과 박효신의 감성 보컬이 하나로 이어지는 특별한 울림을 선사한다.

박효신은 “겸손하고 따뜻한 마음으로 임했고 지나온 시간 속 서로에 대한 감사한 마음과 아련함, 그리고 삶의 소중함을 잘 담아내려 노력했다"고 밝혔다.

박효신 ‘바람이 부네요’ / 글러브엔터테인먼트
박효신 ‘바람이 부네요’ 커버 / 글러브엔터테인먼트

이어 “박성연 선생님과 의미 있는 프로젝트를 함께 할 수 있어서 뜻 깊게 다가왔고, 후배 가수로서 커다란 책임감도 느껴진다. 선생님께서 오랫동안 건강하게 이 자리를 굳건히 지켜 주셨으면 좋겠다”고 소속사 글러브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소감을 전했다.

박효신은 지난 8일 공개된 르노삼성자동차 브랜드 필름을 통해 데뷔 20년만에 처음으로 광고모델로서 또 다른 매력을 드러낸 바 있다. 

박효신은 직접 출연은 물론 내레이션까지 맡아 매일 마주하는 소중한 이들과 함께 하는 순간들에 대한 감사함을 강조했다.

박효신과 함께 호흡을 맞춘 박성연은 대한민국 1세대 재즈보컬리스트다. 

박성연(64), 한국 재즈계의 대모 격인 인물이다. 박효신과 박성연, 두 사람은 26년의 나이차를 뛰어넘어 음악으로 하나가 됐다.

박효신은 데뷔 20주년을 맞아 올 한 해 동안 ‘LOVERS’를 주제로 다양한 사랑의 모습을 그려 나가는 ‘LOVERS 2019’ 캠페인의 시작을 알렸으며, 오는 6월 단독 콘서트 개최를 예고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