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오늘 밤에’ 홍진영, 방탄소년단부터 여자친구까지 화환 퍼레이드

  • 이정범 기자
  • 승인 2019.03.08 19:0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홍진영의 첫 정규앨범 발매에 관계자들의 관심과 축하가 집중됐다.
 
홍진영은 8일 정규앨범 ‘Lots of Love(랏츠 오브 러브)’ 발배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를 진행했다. 이번 앨범은 10년 만의 첫 정규앨범이어서 의미가 남다르다.
 
이에 업계관계자들의 축하 화환이 서강대 메리홀 주변을 꽉 채웠다.

서울, 이정범 기자

 
그중에서 매우 눈에 익은 이름들도 일부 존재해 이번 기사에서는 어디서 화환을 보냈나 소개하려 한다. 화환 전부는 아니고 일부만 소개드림을 미리 밝힌다.

서울, 이정범 기자

 
‘방탄소년단(BTS), 방시혁, 이현의 빅히트엔터테인먼트. 홍진영에 따르면 소속사 사장들끼리 친분이 두텁다고 한다’

서울, 이정범 기자

 
‘걸그룹 여자친구, 홍진영의 소속사인 뮤직K 대표가 쏘스뮤직 대표와도 친하다고 한다. 홍진영은 여자친구 엄지와 함께 엄지척 무대를 함께 한 인연도 있다’

서울, 이정범 기자

 
‘광동제약 임직원 일동’

서울, 이정범 기자

 
‘카카오M 김성수 대표이사’

서울, 이정범 기자

 
‘우리모델 잘한다라는 멘트를 첨부해 보낸 귀뚜라미’
 

서울, 이정범 기자

 
‘주식회사 동행복권 대표이사’

 

서울, 이정범 기자

‘GS FRESH, 홍진영이 살아야 우리도 산다는 멘트가 인상적이다’

서울, 이정범 기자

 
‘소리바다 오재명 회장’

서울, 이정범 기자

 
‘TJ 미디어 윤재환 대표이사’

서울, 이정범 기자

 
‘(주)렌즈미’

서울, 이정범 기자

 
‘주식회사 피에이치디코리아 홍승표 대표’

서울, 이정범 기자

 

‘어헤즈 오태인 대표’
 
트로트 가수 데뷔 10년 만의 첫 정규앨범으로 더욱 기대를 받고 있는 ‘Lots of Love(랏츠 오브 러브)’는 ‘사랑을 가득 담아 보낸다’는 뜻을 지녔다. 특히, 타이틀 곡 '오늘 밤에’는 80년대 디스코 팝 사운드를 트로트에 더한 레트로풍 트로트로 누구나 쉽게 부를 수 있는 국민 트로트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홍진영의 첫 정규앨범 타이틀곡 ‘오늘 밤에’는 8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됐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