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빙의’ 드라마 고준희, 촬영 현장 비하인드 컷 공개…영매로 완벽 빙의

  • 채희지 기자
  • 승인 2019.03.08 13:3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채희지 기자] 고준희는 OCN ‘빙의’에서 강한 영적 기운을 가진 영매 홍서정으로 연기변신을 시도했다.

8일 YG엔터테인먼트는 비하인드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고준희는 지난 겨울 한파에도 열심히 촬영에 임하고 있다. 매서운 강바람을 맞으면서도 환한 미소를 지어 보이며 촬영장을 밝혔다는 후문.

또한 지난 제작발표회 현장에서 상대배우 송새벽이 “서정이를 하기엔 너무 예쁘다”고 말한 것처럼 아름다운 비주얼이 스릴러에 절묘하게 어우러지며 극의 몰입도를 높였다.

복합적인 인물 서정을 연기하기 위해 그는 수시로 모니터링하며 캐릭터를 분석했다. 특히 눈에 보이지 않는 영혼들을 상대하는 장면에서는 부적을 손에 들고 기 싸움을 하는 등 탄탄한 연기력은 시청자들에게 극찬을 받았다. 

지난 2회에서는 죽은 영을 볼 수 있는 서정이 형상 필성(송새벽 분)의 수사에 본격적으로 참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안양천 수로에서 교살당한 변사체가 발생하면서 서정의 힘을 빌어 사건의 실마리를 찾으려 했다.

그러나 이런 스릴러도 잠시 두 사람 사이에는 묘한 분위기를 그려냈다.

필성은 “저녁이나 먹고 산책이나 좀 합시다“고 말을 건냈고 이를 오해한 서정이 정성들여 화장을 하고 옷을 입고 나타났다.

이처럼 ‘빙의’는 스릴러 속 반전 코믹 요소들까지 웃음과 스릴을 동시에 선사하며 마니아 층을 형성하고 있다.

고준희 / YG엔터테인먼트
고준희 / YG엔터테인먼트

OCN ‘빙의’는 영이 맑은 불량 형사 강필성과 강한 영적 기운을 가진 영매 홍서정이 사람의 몸에 빙의해 범죄를 저지르는 사악한 영혼을 쫓는 영혼추적 스릴러다.

매주 수목드라마로 밤 11시에 방송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