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용왕님 보우하사’ 김형민, 조안이 임신했던 사실 알고…재희는 이소연에게 박치기 당하고 기억 찾나?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03.05 20:0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용왕님 보우하사’에서 김형민이 조안이 자신의 아이를 임신했던 사실을 알게 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5일 방송하는 MBC 일일드라마 ‘용왕님 보우하사’ 에서는 시준(김형민)은 과거 지나(조안)이 자신의 아이를 가졌던 사실을 뒤늦게 알게 됐다. 

 

MBC ‘용왕님 보우하사’ 방송캡처
MBC ‘용왕님 보우하사’ 방송캡처

 
무심(윤복인)은 지나(조안)을 찾아가서 확인하고 시준(김형민)에게 “걔 니 아이 가졌던게 확실해”라는 말을 했다.
 
이에 시준(김형민)은 지나(조안)을 찾아가서 “사건이 있던 날, 구급대원이 말했어. 임신된 상태에서 실신했었다고 왜 말 안했어! 아이 가졌다고 나한테 말을 했어야지. 아이는 어떻게 했어?”라고 하며 소리쳤다.
  
그러자 지나(조안)는 시준(김형민)에게 “안 그랬어? 한번만 이딴식으로 나오면 확 죽어버릴 거다”라고 말했다.
 
한편, 청이(이소연)은 자신의 방에 있던 유품인 씨앗통이 사라진 것을 알게 됐다.
 
청이는 학규(안내상)에게 “내 씨앗통을 보지 못했냐?”라고 물었고 학규는 풍도가 가져갔다는 사실을 말해줬다.
 
이에 청이(이소연)는 풍도(재희)를 찾아갔고 그때 풍도는 짐을 챙겨서 필두(박정학)에게 주식 양도를 하러 갔다가 필두와 이사진의 말을 들었다.
 
또 풍도(재희)는 시준(김형민)과 지나(조안)의 모습을 보고 이번에는 “지나씨냐? 진짜와 가짜 사이에서 뭐하냐?”라고 물었다.
 
그러자 시준(김형민)은 풍도(재희)에게 주먹을 날렸고 풍도 역시 시준과 몸싸움을 했다.
 
그때 나타난 청이는 풍도와 시준을 말렸고 “내 씨앗통을 달라”고 하는 말에 풍도가 거절하자 박치기로 코피를 쏟게 했다.
 

풍도는 오래 전 청이에게 박치기를 당했던 때를 기억하면서 시청자들에게 궁금증을 자아내게 했다. 
 
MBC 일일드라마 ‘용왕님 보우하사’는 매주 월요일~금요일 오후 6시 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