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트와이스 모모, 팬들에게 근황 전해…“원스 모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다원 기자] 트와이스(TWICE) 모모가 일상을 공개했다.

최근 모모는 트와이스 공식 인스타그램에 “원스.....모해애애애앵...??”라고 시작하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모자를 쓰고 카메라를 응시하는 모모의 모습이 담겨 있다.

그는 밑에서 바라봐도 굴욕 없는 미모를 과시했다.

모모 / 트와이스 공식 인스타그램
모모 / 트와이스 공식 인스타그램

1996년 생인 모모는 올해 나이 24세, 본명은 히라이 모모다.

모모는 엠넷 오디션 프로그램 ‘식스틴’에서 탈락했지만 박진영 대표의 추가 합격으로 데뷔했다.

트와이스 멤버가 된 모모는 2015년 ‘우아하게’로 데뷔했다.

이후 그는 트와이스의 멤버로서 ‘치얼 업’, ‘티티’, ‘낙낙’ 등에 참여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그는 뛰어난 춤 실력으로 존재감을 과시했다.

또한 엠넷 ‘힛 더 스테이지’에 출연해 화려한 퍼포먼스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한편, 모모가 속해 있는 트와이스는 지난 26일 일본 ‘골든디스크 대상’에서 정규 1집 ‘BDZ’로 ‘Best 3 Album’, 싱글 2집 ‘캔디팝(Candy Pop)’으로 ‘Song of the year by download’ 등 2관왕에 올랐다. 

그들이 일본에서 뜨거운 인기를 얻고 있는 것이 증명됐다.

또한 다음 달 6일 일본서 트와이스는 새 앨범 ‘#TWICE2’를 발매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