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공명, ‘멜로가 체질’ 출연 확정에 관심↑…‘멍뭉美 발산하는 그의 일상은?’

  • 배지윤 기자
  • 승인 2019.02.28 16:5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윤 기자] 공명이 JTBC ‘멜로가 체질’에 출연을 확정 지은 가운데 그의 일상도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과거 공명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그는 큰 솜사탕을 손에 들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다정해 보이는 눈빛과 강아지를 떠오르게 하는 순한 미모가 눈길을 끈다.

이에 네티즌들은 “배우님 덕에 눈호강...”, “귀여워”, “얼굴이 인류에 공헌이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공명은 1994년생으로 올해 나이 26세다.

그는 2013년 웹드라마 ‘방과 후 복불복’으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공명 인스타그램
공명 인스타그램

그의 동생은 엔시티(NCT) 도영으로 알려져 형제의 훈훈한 외모가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NCT 도영은 1996년생으로 올해 나이 24세로 공명과는 2살 나이차이가 난다.

공명은 최근 영화 ‘극한직업’에 출연했으며 천만 관객을 동원하는 쾌거를 이뤘다.

이어 그는 JTBC ‘멜로가 체질’로 안방극장에 복귀를 알렸다.

공명이 출연을 확정 지은 JTBC 새 금토드라마 ‘멜로가 체질’은 서른 살 여자 친구들의 고민, 연애, 일상을 그린 이병헌 감독표 코믹 드라마다.

공명은 ‘극한직업’에 이어 또 한 번 이병헌 감독과 호흡을 맞추게 되었다.

JTBC ‘멜로가 체질’은 올 3월 본격적인 촬영에 돌입하며 7월 방송 예정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