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서민갑부’ 가마솥 치킨, 한 마리 1만 원 통닭→연 매출 6억 원 달성한 비결은?

  • 김은지 기자
  • 승인 2019.02.26 16:5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은지 기자] 초저가 통닭 판매로 6억원의 연 매출을 올리는 한 부부의 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지난 21일 방송된 채널A ‘서민갑부’에서는 충청북도 괴산군의 한 전통시장에서 통닭을 판매하는 부부의 사연이 전해졌다.

부부가 판매중인 가마솥 통닭은 한 마리당 1만원이라는 저렴한 가격으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높아진 물가에 저렴한 가격을 유지할 수 있었던 비결은 무엇일까. 이는 부부가 생닭을 구입해 와 손질까지 직접해 비용을 절감했기 때문에 가능했다.

배송비를 줄이기 위해 먼 거리를 마다하고 1톤 가량의 닭은 구입해 온 이들은 바로 닭 손질에 나섰다. 

채널A ‘서민갑부’ 방송 캡처
채널A ‘서민갑부’ 방송 캡처

서민갑부의 말에 따르면, 톤당 3~40만원에서 많게는 50만원까지 비용 차이가 난다고.

또, 통닭 맛을 결정하는 특급 비결에 대해서도 귀뜸했다. 바로 세 곳의 가마솥에서 통닭은 튀기는 것.

서민갑부는 “더 높은 온도에 갈수록 튀김이 바삭해진다”며 맛을 더하는 비법에 대해서도 설명했다.

채널A ‘서민갑부’는 독한 인생을 산 서민갑부들의 생생한 성공 스토리를 소개하는 프로그램.

매주 목요일 오후 9시 50분 방송.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