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알토란’ 토니오 셰프, ‘달래장’과 ‘우엉밥’ 만드는 레시피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알토란’에서 토니오 셰프가 ‘달래장’과 ‘우엉밥’ 을 만들었다. 
 
24일 MBN 에서 방송된 ‘알토란-봄맞이 밥상’ 편에서는 토니오 셰프가 봄을 대표하는 향긋한 밥도둑 ‘달래장’과 달래장에 쓱쓱 비벼 만드는 ‘우엉밥’ 을 만드는 비법을 공개했다. 

 

MBN‘알토란’방송캡처
MBN‘알토란’방송캡처

  
‘달래장’은 달래의 알뿌리 부분을 칼등으로 눌러주고 달래를 2~3cm 길이로 썬다.
 
진간장 1컵, 설탕 1 큰 술, 물엿 1 큰 술, 고춧가루 1 큰 술, 다진 홍고추 2개, 들기름 2 큰 술, 통깨 반 컵을 넣고 섞는다. 

다시마 물 1컵과 양념장에 손질한 달래를 넣은 후에 전자레인지에 달래장을 넣고 1분 30초간 익힌다. 
 
또 ‘우엉밥’ 은 우엉 50g을 감자칼로 얇게 썰고 마른 팬에 다진 우둔살을 넣고 볶는다.
 
손질한 우엉을 넣고 볶고 들기름 1 큰 술, 진간장 1 큰 술, 다진 마늘 1 작은 술, 후추 한 꼬집을 넣는다.
 
맛술 1 큰 술을 넣고 냄비에 30분간 불린 쌀 3컵을 넣고 물 450mL를 넣는다.
 
볶은 우엉과 소고기를 넣고 다시마 2장과 들기름 1 큰 술을 넣는다.
 
뚜껑을 덮고 센 불에서 끓어오르면 중 불에서 5분, 약 불에서 5분간 끓인 후 불을 끄고 5분 동안 뜸을 들인다.
 

마지막으로 송송 썬 실파 고명을 올리면서 시청자들에게 감탄사를 자아내게 했다. 
 
MBN 방송 ‘알토란’은 매주 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