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딸과 밤새 술 마셨다며 딸 남자친구 흉기로 찌른 40대 체포

  • 김명수 기자
  • 승인 2019.02.24 18:1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명수 기자] 충북 청주 흥덕경찰서는 24일 자신의 딸과 밤새 술을 마셨다는 이유로 딸 남자친구를 흉기로 찌른 혐의(특수상해)로 A(49)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씨는 이날 오전 7시50분께 청주시 흥덕구 자신의 집 앞에서 딸을 바래다주던 남자친구 B(23)씨의 가슴을 흉기로 찌른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술에 취해 자신의 팔에도 자해를 하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의해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충북 청주 흥덕경찰서 / 뉴시스
충북 청주 흥덕경찰서 / 뉴시스

A씨와 B씨는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아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상태다.

A씨는 경찰에서 "딸이 남자친구와 술을 마시고 늦게 귀가해 화가 났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한 뒤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