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불후의 명곡’ 남태현, “오늘 모 아니면 도일 것” 뇌쇄-요염-퇴폐美가 퀸 프레디머큐리 연상될 정도 극찬 들어 ··· 포레스텔라에 ‘패’

  • 강지연 기자
  • 승인 2019.02.23 19:0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지연 기자]  

‘불후의 명곡’에서 남태현이 포레스텔라와 대결했다. 

23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에서는 ‘전설 퀸 편’이 방송됐다.

 

KBS2 ‘불후의 명곡’ 방송 캡처
KBS2 ‘불후의 명곡’ 방송 캡처
KBS2 ‘불후의 명곡’ 방송 캡처
KBS2 ‘불후의 명곡’ 방송 캡처

 

남태현은 “퀸은 내 오마주다. 열심히 연습했다. 오늘 제 무대는 모 아니면 도일 것 같다”고 말했다.

남태현은 퀸의 ‘Somebody to love’를 선곡했다.

남태현은 특유의 요염함과 퇴폐미를 발산하며 노래를 열창했다. 남태현은 무대를 종횡무진하며 즐기는 모습이었다.

또 여유있는 무대 매너로 관객들의 호응을 유도하기도 했다.

관객들은 박수를 치며 밝은 표정으로 남태현의 무대를 함께 했다.

남태현이 무대를 마치자 김태우는 “남태현의 눈빛, 몸짓 등 모든 것이 프레디 머큐리가 연상될 정도였다”고 말했다.

김종서는 “무대에서의 끼가 정말 압도적이다”라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남태현은 포레스텔라와의 대결에서 아깝게 탈락했다.

‘불후의 명곡’은 매주 토요일 저녁 6시 5분, KBS2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