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불후의 명곡’ 하은, “쟤 좀 이상해” 반응에 머쓱→예쁨홀릭 음색으로 퀸 달콤 러브송 열창 ··· 포레스텔라에 ‘패’

  • 강지연 기자
  • 승인 2019.02.23 18:4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지연 기자]  

‘불후의 명곡’에서 하은이 퀸의 ‘Love of my life’를 불렀다.

23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에서는 ‘전설 퀸 편’이 방송됐다.

 

KBS2 ‘불후의 명곡’ 방송 캡처
KBS2 ‘불후의 명곡’ 방송 캡처

 

KBS2 ‘불후의 명곡’ 방송 캡처
KBS2 ‘불후의 명곡’ 방송 캡처

 

하은은 지난 ‘불후의 명곡’ 방송에서 첫 1승을 했을 때, 감격의 눈물을 흘렸었다. 당시 신동엽을 비롯 정재형, 문희준이 당황할 정도의 눈물이었다.

오늘 방송에서 하은은 “집에 가서 1승한 내 모습을 보면서 또 울었다”고 털어놨다. 하은의 말에 스튜디오에 있던 모든 출연자들이 폭소를 터뜨렸다. 특히 문희준은 ‘쟤 좀 이상하다’는 표정을 지어 시청자들을 웃음 짓게 했다.

하은은 감미로운 목소리로 퀸의 노래를 열창해 방금 전 스튜디오에서의 반응을 곧바로 잠재웠다.

하은은 가녀린 미성으로 프레디 머큐리가 연인을 위해 만든 러브송을 열창했다.

하은의 목소리는 가사에 담긴 의미를 순수하게 잘 담아냈다.

하은의 무대를 본 남태현은 “목소리가 하프 선율 같다. 목소리가 너무 예쁘다”며 하은의 음색을 극찬했다.

하은은 포레스텔라와의 대결에서 아깝게 탈락했다. 

‘불후의 명곡’은 매주 토요일 저녁 6시 5분, KBS2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