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정경미, 남편 윤형빈 쏙 빼닮은 아들 준이 근황 공개…“피는 못 속여”

  • 김민성 기자
  • 승인 2019.02.14 07:3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민성 기자] 개그우먼 정경미가 일상 모습을 공개해 시선을 끈다.

최근 정경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피는 못 속임”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아들 준이는 진지한 표정으로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정경미 인스타그램
정경미 인스타그램

특히 권투 글러브를 끼고 있는 준이의 모습이 네티즌들의 시선을 강탈했다. 

이에 네티즌들은 “준이 눈빛이 강렬하네요. ㅎㅎ 순둥순둥 준이같았는데.”, “역시 파이터베이비였네요~^^”, “쭌이 귀여웡~~~~”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윤형빈과 정경미 부부는 지난 2013년 결혼해 슬하에 1남을 두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