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UEFA 챔피언스리그] ‘손흥민 선제골’ 토트넘, 도르트문트 3-0으로 제압…‘양봉업자’ 맹활약에 8강 진출 청신호

  • 이창규 기자
  • 승인 2019.02.14 07:2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 손흥민이 또다시 득점포를 가동하며 ‘양봉업자’의 면모를 재확인했다.

토트넘은 14일(한국시간) 오전 5시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서 펼쳐진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와의 2018/2019 UEFA 챔피언스리그(UCL, 챔스) 16강 1차전서 3-0 완승을 거뒀다.

전반은 양 팀이 탐색전을 벌이면서 조심스럽게 출발했다. 서로 공격을 주고받았지만, 득점까지 이어지지는 않았다.

후반전이 시작되자마자 손흥민이 경기의 균형을 깼다. 후반 2분 얀 베르통언의 왼발 크로스를 지체없이 오른발 발리 슈팅으로 연결하면서 골문을 가르면서 시즌 16호골을 집어넣었다.

선제골을 기록하자 토트넘의 공격이 살아나면서 도르트문트를 압박하기 시작했다.

손흥민 / 토트넘 공식 인스타그램
손흥민 / 토트넘 공식 인스타그램

도르트문트는 역습으로 토트넘의 골문을 위협했지만, 동점까지 연결하지는 못했다.

1-0으로 끝나는 듯했던 후반 38분 세르주 오리에의 오른발 크로스를 받은 베르통언이 왼발 슈팅으로 추가골을 기록했다.

후반 40분에는 크리스티안 에릭센의 코너킥을 페르난도 요렌테가 헤딩골로 연결시키면서 3-0을 만들었다.

포체티노 감독은 3분 뒤 손흥민을 에릭 라멜라와 교체해주며 경기를 마무리했다.

8강 진출에 유리한 고지를 밟은 토트넘은 3월 6일(한국시간) 오전 5시에 도르트문트서 2차전을 치른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