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왼손잡이 아내’ 하연주, 이승연 가방에서 유전자 결과지 확인…이승연은 진태현의 유품 ‘스노우볼 못 알아봐’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02.13 20:2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왼손잡이 아내’  에서는 하연주는 이승연의 유전자 결과지 확인하고 이승연은 진태현이 가지고 있는 유품 스노우볼을 알아보지 못했다. 
 
13일 방송된 KBS2 ‘왼손잡이 아내’ 에서는 산하(이수경)과 도경(김진우)는 남준의 사고 소식을 듣고 병원으로 달려갔다.
 

KBS ‘왼손잡이 아내’방송캡처
KBS ‘왼손잡이 아내’방송캡처

 

남준(진태현)은 산하(이수경)와 함께 있는 도경(김진우)을 보고 수상하게 생각했고 집으로 오는 길에 도경(김진우)에게 “산하가 자신이 전 남편 같다는 말을 했다”는 얘기를 듣게 됐다.
 
한편, 에스더(하연주)는 애라(이승연)가 집을 비운 틈을 타 유전자 검사지를 확인했다.
 
에스더(하연주)는 다행히 검사지가 남준(진태현) 것 밖에 없는 것을 알고 안심하며 남준에게 이 사실을 알렸다.
 

또 순태(김병기)는 남준(진태현)에게 “당분간 오라가에 들어와 살라”고 했고 남준(진태현)은 애라 앞에 아버지의 유품 스노우볼을 내놨지만 알아보지 못하면서 안타까움을 줬다. 
 
KBS2 에서 방송된 일일드라마‘왼손잡이 아내’는 월요일~금요일 밤 7시 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