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둘째 임신’ 이현이, 귀여운 아들과 한 컷…‘단란한 모습’

  • 국다원 기자
  • 승인 2019.02.13 19:3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다원 기자] 모델 이현이가 일상을 공개했다.

최근 이현이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카메라만 들면 비보잉을 하는 어떤 아이와 함께..”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패딩을 입고 아이와 함께 있는 이현이의 모습이 담겨 있다.

이현이 인스타그램
이현이 인스타그램

이에 네티즌들은 “ㅋ귀여워랑 ㅠ”, “와 다 귀여운데”, “너무 귀여워”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1983년 생인 이현이는 올해 나이 37세, 2005년 한중 슈퍼모델 선발대회로 데뷔했다.

이현이는 지난 2012년 일반인과 백년가약을 맺었으며 2015년 12월 아들을 출산했다. 

지난달 28일에는 둘째 임신 소식을 전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