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견미리 딸’ 이유비, 백설공주같은 비주얼 눈길…‘미모도 유전?’

  • 박정민 기자
  • 승인 2019.02.13 19:2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견미리 딸’ 이유비가 눈부신 미모로 눈길을 끈다.

최근 이유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게재했다.

이유비 인스타그램
이유비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 속 이유비는 턱을 괸 채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그의 하얀 얼굴이 백설공주를 연상케 했다.

이에 네티즌들은 “이게 사람 미모냐”,  “나의 여신님..”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이유비는 배우 견미리의 딸로 데뷔 전부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그는 2011년 MBN ‘뱀파이어 아이돌’로 데뷔했다.

최근 이유비는 tvN ‘시를 잊은 그대에게’에서 우보영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 바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