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닥터 프리즈너’ 남궁민, 의사 변신 촬영현장 첫 공개

  • 이승주 기자
  • 승인 2019.02.12 10:2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승주 기자] ‘닥터 프리즈너’에서 의사역에 도전한 남궁민의 모습이 포착됐다.

12일 KBS 새 수목드라마 ‘닥터 프리즈너’(연출 황인혁, 극본 박계옥, 제작 지담) 제작진은 나이제 역을 맡은 남궁민의 촬영현장 스틸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하얀 가운을 입고 의사로 변신한 남궁민의 모습이 담겼다. 

중증 외상환자를 기다리며 긴장을 늦추지 않는 모습에서는 베테랑 의사의 카리스마가 느껴진다.

‘닥터 프리즈너’ 남궁민 스틸 컷

제작진은 “남궁민이 맡은 나이제는 돈도 없고 빽도 없는 흙수저 출신이지만 귀신같은 칼솜씨로 대학병원에 살아남은 인물. 이를 제대로 표현해내기 위해 기본적인 의학 용어 암기 뿐만 아니라 수술 연습까지 실전에 가까운 철저한 준비가 요구됐다”면서 “대본 외에도 각종 의학 서적과 다양한 증례와 그에 맞는 처방이 빼곡히 적힌 메모지를 항상 지니고 다니며 시도 때도 열공하고 있는 남궁민이 그려낼 천재 의사가 과연 어떤 모습일지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첫 의사 역에 도전한 그의 카리스마 넘치는 변신이 예고되는 KBS 새 수목드라마 ‘닥터 프리즈너’는 3월 20일 KBS 2TV로 첫 방송될 예정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