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판도라’ 김승우 “개인적 사정으로 2주 만에…정청래·정두언 보고 싶었다”

  • 박한울 기자
  • 승인 2019.02.11 21:4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한울 기자] 11일 방송된 MBN ‘판도라’에서는 MC 김승우가 2주 만에 돌아왔다.

김승우는 오프닝에서 “대충 삽시다. 언뜻 듣기엔 부정적인 말처럼 느껴지지만 청춘들을 대변하는 말이라고 한다. 여기서 대충은 사회의 틀에 억지로 자신을 끼워 맞추지 않고 자신에게 맞는 방식을 찾자는 의미다. 조금은 부족한 삶이지만 스스로 만족하는 삶이라면 성공한 인생”이라고 말했다.

MBN ‘판도라’ 방송 캡처
MBN ‘판도라’ 방송 캡처

이어 “오랜만에 인사 드린다. 개인적인 사정으로 2주 동안 참여를 못 했는데 2주 동안 시청자의 입장에서 정청래, 정두언 의원이 너무 보고싶었다”고 말했다.

MBN ‘판도라’는 매주 월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