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보헤미안 랩소디’ 라미 말렉♥루시 보인턴, 완벽 시밀러룩…나이 차 무색

  • 양인정 기자
  • 승인 2019.02.08 15:1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인정 기자] 할리우드 대표 커플 라미 말렉, 루시 보인턴의 근황이 포착됐다. 

지난달 9일 한 트위터리안은 자신의 SNS에 “Rami Malek and Lucy Boynton really be out here wearing matching outfits and making me CRY”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라미 말렉, 루시 보인턴은 블랙 앤 화이트 시밀러룩을 완벽히 소화한 모습.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트위터

1981년생인 라미 말렉의 나이는 올해 39세, 1994년생인 루시 보인턴의 나이는 26세.

두 사람은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에서 호흡을 맞추다 실제 연인으로 발전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