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리틀야구단 감독, 학푸모 폭행-금품 수수-성접대 의혹 일어 논란 일파만파…경찰, 해당 내용 고소장 접수해 수사 착수

  • 이창규 기자
  • 승인 2019.02.07 17:1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서울의 한 리틀야구단 감독이 학부모를 폭행하고 학부모로부터 금품을 수수한데 이어 성접대까지 받았다는 내용의 고소장이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서울 광진경찰서는 지난달 28일 리틀야구단 학부모 2명으로부터 감독 A씨에 대한 고소장을 접수해 수사 중이라고 7일 밝혔다.

고소장에는 A씨가 리틀야구단 학부모들로부터 관행적으로 상품권 등을 받아 왔고 유흥업소 비용과 성접대도 받았다는 내용이 담겼다.

연합뉴스
연합뉴스

고소인들은 또 A씨가 야구단 운영에 문제를 제기한 학부모를 폭행했고, 이에 항의한 학부모의 자녀가 야구단에서 제명됐다고 주장했다.

경찰은 고소를 제기한 학부모 등을 빠르면 이번 주 내 소환해 조사할 예정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