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더 히트’ 김신영, “송은이와 호흡 10년 넘어…큰언니와 막둥이의 호흡”

  • 김현서 기자
  • 승인 2019.02.07 17:0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더 히트’ 김신영이 송은이와의 호흡에 대해 전했다.

7일 여의도 KBS 별관에서 ‘더 히트’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번 간담회에는 송은이, 김신영, 손지원 피디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더 히트’는 히트곡과 히트곡을 매시업해 ‘더 히트’할 곡을 탄생시키는 신개념 뮤직셔플쇼를 그리고 있다. 

김신영 / 톱스타뉴스 HD 포토뱅크

곡 두개를 더해 새로운 음악을 탄생시키는 프로그램 ‘더 히트’과 관련해 음원 유통에 대해 물었다.

손지원 피디는 “음원 유통관련에 대해서는 제작외의 이야기”라며 “디테일한 계획을 이야기하긴 조금 그렇다”고 밝혔다. 이어 음원을 내달라는 요청이 오면 적극적으로 생각해보겠다고 덧붙였다.

송은이는 “셀럽파이브의 제작자로써 이야기하자면 원저작자의 동의가 있어야하고 소속사의 동의가 있어야하는 등 깊은 상관관계가 있다”며 “무대를 많이 보셨으면 좋겟고 (음원은) 그 이후 이야기일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어 셀럽파이브의 곡과 어떤 곡이 매쉬업 됐으면 좋겠는지 물었다. 김신영은 “어떤 가수와 만나도 철저히 맞춰줄 수 있다. 누구든 나와만 준다면 싹 다 맞춰줄 것”이라 힘주어 말했다.

송은이-김신영/ 톱스타뉴스 HD 포토뱅크

두 여성MC가 뭉친 것으로도 화제를 모으고 있는 이번 ‘더 히트’. 이와관련 송은이는 “캐스팅 이유는 여성이기 이전에 노래를 좋아하는 것으로 유명하기 때문”이라며 “두 MC의 조합으로 봐주시는게 좋을 것 같다. 다만 그런 시선이 유쾌한 행보라고 생각한다. 이러한 모습이 확장됐으면 좋겠다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이에 김신영은 “송은이 선배가 끌어주신다. 무한걸스때부터 10년이 넘었다. 예능을 알려주신 분과 함께하기 때문에 호흡이 잘 맞는다”며 “방송을 하러 올 때 사람인지라 낯을 가리고 불편할 수 있는데 되게 편하게 오게된다. 큰 언니와 막둥이의 호흡이라고 생각해주시면 된다”고 웃음 지었다.

한편 ‘더 히트’는 오는 8일 오전 10시 KBS2에서 첫 방송된다. 이후 매주 금요일 방영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