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미국서 전자담배 폭발, 목에 파편 발견…벌써 두 번째 사망사고 무슨 일이?

  • 권미성 기자
  • 승인 2019.02.07 08:0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미국에서 액상형 전자담배를 피우던 남성이 폭발로 숨졌다

전자담배 폭발로 인한 사망 사고는 미국에서 벌써 두 번째다.

상점 주차장에서 피우던 전자담배가 폭발한 것이다. 폭발한 전자담배 파편 세 조각이 목에서 발견됐다.

CNN 보도 결과, 액상형 전자담배였는데 문제가 있어 더 이상 팔리지 않는 제품이었다고 밝혔다.

전자담배 폭발 / JTBC 뉴스 방송캡처

미국에서 지난 2009년 이후 200건이 넘는 전자담배 폭발 사고가 일어났다. 이 중 사람이 숨진 건 이번이 두 번째다.

미 의회는 전자담배 배터리가 “시한폭탄과 같이 위험한 물건”이라고 이미 지적한 바 있다.

소방청은 배터리 과열에 주의하고, 정품이 아닌 배터리를 사용하지 말아야 한다고 당부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