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핀란드 페트리, 초보아빠의 꿀 떨어지는 눈빛…그의 ‘나이-직업-부인(아내)’ 화제

  • 김현서 기자
  • 승인 2019.02.04 04:2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핀란드 페트리가 아들바보 면모를 뽐냈다.

지난해 페트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육아 10일차! 아기는 너무 이쁘지만 피곤한건 어쩔수 없네요ㅜㅜ 세상 모든 엄마 아빠 응원합니다! ㅋㅋㅋ #낮잠 #신생아돌보기 #생후10일 #복덩이 #파파페트리 #1분만에기절”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페트리는 아들 미꼬를 응시하고 있다.

사랑 가득한 그의 표정에 시선이 집중된다.

페트리 인스타그램
페트리 인스타그램

한편 페트리 아내는 현재 밝혀지지 않았으며 한국인 여성과 결혼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아들 미꼬에 대한 남다른 아들바보 면모를 보이기도 했다.

1986년생인 페트리는 올해 나이 34세로 알려졌으며 연세대학교 대학원 석사과정 재학하고 있다.

최근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페트리의 친구 필란드 3인방이 한국을 다시 찾았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