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오스만 알 감디 에쓰오일 대표, 성추행 혐의로 검찰에 송치…최대 실적 이끌었던 ‘오수만’ 어찌되나

  • 이창규 기자
  • 승인 2019.02.01 00:5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에쓰오일(S-Oil)의 오스만 알 감디 최고경영자(CEO)가 성추행 혐의로 검찰에 넘겨진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서울 용산경찰서는 지난해 12월 중순 알 감디 대표를 성추행 혐의로 조사해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31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한 여성은 같은 달 용산구의 한 호텔에서 알 감디 대표가 자신의 신체를 만졌다고 경찰에 신고했고, 경찰은 조사 후 사건을 검찰에 넘겼다.

오스만 알 감디 대표 / 연합뉴스
오스만 알 감디 대표 / 연합뉴스

피해 여성과 알 감디 대표는 전혀 모르는 사이인 것으로 전해졌다.

알 감디 CEO는 2016년 에쓰오일 사장으로 취임한 뒤 이름을 오스만과 발음이 비슷한 ‘오수만’(吳需挽)으로 정했다.

에쓰오일의 최고 실적을 이끌었던 그에 대한 검찰의 수사 결과에 귀추가 주목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