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마션’ 케이트 마라, 갈수록 빛 발하는 미모…남편 제이미 벨과의 나이 차이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마션’ 케이트 마라의 근황이 눈길을 끈다.

케이트 마라는 지난달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마라는 카메라를 응시하며 포즈를 취한 모습이다. 갈수록 빛을 발하는 그의 미모가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케이트 마라 인스타그램
케이트 마라 인스타그램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언제나처럼 아름다우시네”, “너무 완벽하다”, “매일매일 귀여워지는 듯”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1983년생으로 만 36세가 되는 케이트 마라는 영화 ‘브로크백 마운틴’으로 이름을 알린 뒤 ‘더블 타겟’, ‘판타스틱 4’, ‘마션’ 등의 작품에 출연한 바 있다.

그는 3살 연하의 제이미 벨과 2017년 결혼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