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네온펀치(NEON PUNCH), 2집 컴백하며 당찬 포부…“매력에 푹 빠질테니 준비해” (종합)  

  • 김현서 기자
  • 승인 2019.01.31 14:15
  • 댓글
  • 조회수 75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네온펀치가 2번째 미니앨범으로 컴백했다.

지난 30일 홍대 무브홀에서 네온펀치 2번째 미니 앨범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번 쇼케이스에는 다연, 도희, 백아, 메이, 이안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번 앨범의 타이틀곡 ‘TIC TOC’은 시곗바늘처럼 꼭 만날 수밖에 없는 운명을 표현하고 있는 곡이다.

네온펀치(NEON PUNCK) / 톱스타뉴스 HD 포토뱅크

리더 다연은 “많은 사람 앞에서 마이크 잡으니까 설레고 떨린다”며 멤버들을 발표해 컴백 소감을 전했다.

네온펀치만의 시그니처 인사법에서 차용한 이번 미니앨범 ‘Watch Out’에 대해 그는 “저희 매력에 푹 빠질테니 준비하라는 의미”라고 설명헀다.

멤버들이 추천하고 싶은 미니앨범 ‘Watch Out’ 속 수록곡은 무엇일까.

네온펀치(NEON PUNCK) 이안 / 톱스타뉴스 HD 포토뱅크

먼저 마이크를 든 이안은 인트로가 가장 맘에든다. 힙합적이고 걸크러쉬한 춤을 보여드릴 수 있어서 추천하고싶다”고 답했다.

이어 도희는 3번 ‘Like It’을 추천했다. “깜찍발랄하고 사랑에 빠진 소녀가 어떻게 행동하는지를 표현한 곡”이라며 “ 우리의 또다른 매력을 발산할 수 있는 곡”이라고 전했다. 썸을 타는 사람들이 들었으면 좋겠다고.

메이는 “4번 트랙 ‘Goodbye’를 추천하고 싶다. 발라드를 평소에 좋아하고 커버도 하는데 더 정이 가는 것 같다”고 말했다.

마지막 트랙 ’My Friends’를 추천한 백아는 “컴백하기 6개월 정도 지났는데 팬들의 이야기를 들을때마다 감동을 받았던 게 있다. 팬들에게 선물하는 팬송이라 정도 가고 내가 좋아하는 곡”이라고 웃음 지었다.

마지막으로 다연은 타이틀곡 ‘TIC TOC’을 언급하며 “톱니바퀴처럼 만날 수 밖에 없는 운명이라는 내용이다. 우리만의 펑키한 매력을 선보일  수 있을 거같다”고 설명했다.

그에게 타이틀곡 ‘TIC TOC’ 속 가장 기억에 남는 가사를 묻자 “이안이 파트가 귀여워서 기억에 남는다. ‘째깍째깍 맞물려가’ 이부분이 좋다”고 웃음 지었다.

네온펀치(NEON PUNCK) 다연 / 톱스타뉴스 HD 포토뱅크

지난 2018년 싱글앨범 ‘MOONLIGHT’으로 데부한 네온펀치는 컴백에 앞서 새멤버 도희를 영입했다.

에 도희는 “저에게는 컴백이자 첫 데뷔라 부담이 있고 떨리기도 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그는 “멤버들이 잘 챙겨줘서 적응을 잘 해나가고 있다. 다른 멤버들보다 서툴고 부족한 점이 있겠지만 예쁘게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이야기했다.

이에 백아는 “도희가 처음 들어와서 그런지 모르겠는데 침착하고 진중하다. 근데 노래만 틀면 눈빛이 변하면서 카리스마가 있다”며 그를 칭찬했다. 

네온펀치(NEON PUNCK) 백아 / 톱스타뉴스 HD 포토뱅크

멤버 이안 역시 “늦게 합류했는데도 멤버들이랑 잘 어울리고 섞이고 금방 친해졌다”며 “춤출떄나 영상을 보면 관객들을 사로잡는 눈빛이 강렬하다. 그게 좋다”고 덧붙였다.

이어 메이는 “도희언니를 처음 봤을 때 선미 선배님을 닮았다고 생각했다. 보름달 추는 모습을 우연히 봤는데 선배님이 와계신 줄 알았다”고 미소 지었다. 

이번 앨범을 준비하며 재밌었던 에피소드가 있었을지 멤버들에게 물었다.

네온펀치(NEON PUNCK) 메이 / 톱스타뉴스 HD 포토뱅크

메이는 “뮤직비디오를 찍던 도중 촛불에 머리가 탔다. 자세히 보면 탄 자국이 있다”고 답해 모두를 놀라게했다.

이어 백아는 “뮤직비디오 속에서 달 소품을 들고 있다. 너무 예뻐서 감독님께 말씀드렸더니 선물로 주셨다”고 웃음을 지었다.

홀로그램 재질의 이번 활동의상과 관련해 다연은 “직원분께서 의상이 비닐로 만들어진다고 들었다. 그 후 관련 의상을 찾아봤는데 박진영 선배님의 비닐바지가 떴다”며 “‘이러진 않겠지’ 생각하며 숙소에서 따라하기도 했다”고 당시의 충격을 전했다.

이에 메이는 “(나온) 의상이 예뻐서 마음에 들었다”고 웃음 지었다.

네온펀치(NEON PUNCK) 도희 / 톱스타뉴스 HD 포토뱅크

데뷔곡 ‘MOONLIGHT’과 이번 앨범 타이틀곡 ‘TIC TOC’의 큰 차이점은 무엇일까.

백아는 “두 곡 다 신나는 댄스곡이지만 틱톡은 과거와 미래라는 컨셉”이라며 “더 다양한 모습을 보여줄 수 있지 않을까 싶다”고 이야기했다.

다연은 “곡 수가 많아진 것도 차이점”이라며 “저희가 소화를 다 할 수 있을지 걱정했다. 그런데 다들 분위기도 다르고 다양한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것 같아서 욕심을 냈다”고 자신있게 답했다.

멤버들에게 이번 미니앨범 ‘Watch Out’ 활동으로 이루고 싶은 목표를 물었다.

다연은 “단기적 목표는 저희 영상 전체 뷰수가 천 만뷰를 넘어서는게 목표”라고 포부를 밝혔다. 일명 ‘탄산돌’로 각인되고 싶다고.

이어 백아는 “최종적인 첫번쨰 목표는 음방 1위다. 좋은 곡으로 매력을 보여드리면 이룰 수 있을거라고 믿는다”고 웃음 지었다.

한편 네온펀치의 두 번째 미니앨범 ‘Watch Out’은 지난 30일 정오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에서 공개됐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