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브라질 댐 붕괴 사망자 빠르게 증가, 99명 사망·259명 실종…지난주부터 생존자 발견 없어

  • 김현서 기자
  • 승인 2019.01.31 11:3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브라질 남동부 미나스 제라이스 주 댐 붕괴와 관련해 사망자가 빠르게 늘고 있다.

현지시각으로 30일 브라질 당국은 지금까지 99명이 사망한 것으로 확인됐고 실종자는 259명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사망자 가운데 57명은 신원이 확인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까지 6일째 수색작업을 진행하고 있지만 지난 주말부터 생존자는 발견되지 않고 있다. 이에 따라 시간이 갈수록 사망자 수만 계속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이와관련 소방대 측은 “실종자 수색작업을 중단할 단계는 아니며 여전히 생존자가 있을 것이라는 희망 속에 수색을 계속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주요 언론은 국립광업관리국(ANM)의 자료를 인용해 현재 브라질에는 전국적으로 790여 개의 광산 댐이 있으나 이를 감시·감독할 당국의 전문 인력은 35명에 불과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보도했다.

이에 댐 안전성 관리는 해당 업체가 자체적으로 작성한 보고서에 의존할 수밖에 없어 애초 철저한 감시·감독은 기대하기 어려운 상황.

이에 민간 전문가들은 “댐 붕괴 위험을 사전에 감지하기 어렵다”며 관리체계의 전면적인 개선을 촉구하고 나섰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