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수요미식회’ 이연복X김승수X솔빈, 대림동 중앙시장 마라룽샤-익선동 마라요리-이태원 마라샹궈 ‘감탄사’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01.31 01:2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수요미식회’에서 ‘줄 서도 아깝지 않은 오늘의 마라 식당’ 세 곳이 소개됐다. 
 
30일 방송하는 tvN ‘수요미식회’편에서는 신동엽, 전현무의 진행으로 신아영 아나운서, 박찬일 셰프, 송정림 칼럼니스트, 송훈 셰프, 박준우 칼럼니스트가 나왔다. 

 

tvN‘수요미식회’방송캡처
tvN‘수요미식회’방송캡처

 
'마라 특집'을 주제로 중식 요리 대가 이연복, 배우 김승수, 가수 솔빈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줄 서도 아깝지 않은 오늘의 마라 식당’으로는 싱싱한 재료와 향신료로 만든 마라요리를 즐길 수 있는 마라음식점을 소개했다.
 
먼저 대림 차이나타운 중앙시장의 마라룽샤를 소개했는데 이연복은 “현지음식과 똑같은 맛을 내서 좋았다”라고 말했다.
 
이어 익선동의 핫플레이스에서 즐기는 한국식으로 해석한 마라 요리 맛집에서 마라룽샤와 마라샹궈를 먹게 됐는데 솔빈이 “트렌디하게 나온 마라룽샤 비주얼에 소스가 닭볶음탕 같은 느낌이 들었다”라고 맛 평가를 했다.
 

또 마지막으로 마치 영화 속의 중국 요리집 같은 비주얼의 식당으로 신선한 향신료와 재료로 마라샹궈를 맛 볼 수 있는 이태원 마라요리 맛집이 나오면서 시청자들에게 감탄사를 자아내게 했다. 
 
tvN 방송 ‘수요미식회’는 매주 수 밤 12시 2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