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아스날 FC’ 메수트 외질, 약혼녀 아미네 굴스와 로맨틱한 일상…‘사랑꾼 면모 눈길’

  • 한수지 기자
  • 승인 2019.01.30 05:5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지 기자] ‘아스날 FC’의 미드필더로 활동 중인 외질이 달달한 일상을 공개했다.

최근 메수트 외질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약혼녀 아미네 굴스의 이마에 입맞춤 하고 있는 외질의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그의 달달한 면모가 시선을 모은다.

외질 인스타그램
외질 인스타그램

이에 네티즌들은 “드디어 결혼하나요?”, “멋있어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외질은 2006년 FC 샬케로 입단한 후 2014년 독일 ‘2013 올해의 선수’로 뽑히는 등 맹활약을 펼쳤다.

현재 그는 아스날 FC의 미드필더로 활동 중이며, 올해 한국 나이로 32세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