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집사부일체’ 이연복 사부의 디너파티, 김수미-전인권-강산에 '목란'으로 초대 ‘육성재는 멘보샤…이상윤은 굴짬뽕 요리’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01.27 19:4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집사부일체’에서는 이연복이 외로운 늑대시절을 고백하고 사부들을 위한 디너파티 준비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27일 방송된 sbs‘집사부일체’에서는 이상윤, 이승기, 육성재, 양세형이 중식계의 대표 셰프 이연복을 사부로 맞았다. 

 

sbs‘집사부일체’방송캡처
sbs‘집사부일체’방송캡처

  
이연복은 과거 외로운 늑대 시절을 언급하며 “그거 고치려고. 그리고 선배 한 분이 대만대사관에 사람을 채워야 하니까 이력서를 넣어봐라 했는데 그때 22살에 뽑힌거야”라고 과거를 밝혔다.
 
이어 대한민국 최연소 대사관 셰프가 된 이연복은 “지각해서 처음에 한번 굶겼을 때는 야 네가 내 아침을 굶겨? 너 일하기 싫어? 이랬는데  지나서 한 달 지났나? 또 낮잠자서 굶겼어”라며 대사를 굶겼던 에피소드를 말했다.
 
이연복은 또 그때 되게 힘들었던 게 사부가 없었어. 나를 특별히 예뻐해 주는 사람이 없었어. 그러니까 일을 하면서 어깨 너머로 보고 혼자서 많은 걸 생각하고 연구하고라며 고충을 말했다.
 
또 이연복은 제자들에게 디너파티를 준비하자고 했고 미션으로 지금까지 사부들을 초대하는 전화를 하게 했다.
 

제자들은 사부였던 김수미, 강산에, 유덕화, 전인권, 박지성, 이선희에게 전화를 해서 초대를 했다.
 
이어 이연복과 제자들은 연희동에 있는 이연복의 식당 '목란'으로 와서 멘보샤, 굴짬뽕, 누룽지탕, 동파육을 만들면서 시청자들에게 감탄사를 자아내게 했다.  

SBS‘집사부일체’는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25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