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필리핀, 성당 폭발 사망자수 20명으로 낮춰…81명 부상

  • 이정범 기자
  • 승인 2019.01.27 18:1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필리핀 경찰은 27일 남부 졸로섬의 성당 인근에서 발생한 2차례의 폭발 사고로 인한 사망자 수를 20명으로 정정했다.
 
필리핀은 당초 27명이 사망했다고 발표했다가 일부가 2중으로 집계됐다며 이같이 사망자 수를 낮췄다.
 
경찰은 또 81명이 부상했다고 덧붙였다.
 
숨진 사람은 민간인 15명과 군인 5명이다. 또 부상자는 민간인 65명에 군인 14명 경찰 2명이다.

뉴시스
뉴시스

 

치안 관리들은 첫번째 폭발이 미사가 진행 중이던 졸로 성당 내부 또는 매우 가까운 곳에서 일어났고 몇분 뒤 군인과 경찰들이 도착하자 2번째 폭발이 뒤따랐다고 말했다.
 
졸로섬은 오랫동안 이슬람 무장반군 아부사야프로 인해 골치를 썩여온 곳이다. 아부사야프는 잇딴 폭탄 공격과 납치, 참수 등으로 미국과 필리핀으로부터 테러 단체로 지목돼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