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추적60분’ 심석희 폭행 조재범, 과도한 폭력 행위로 강습생들에게도 신고당해

  • 진병훈 기자
  • 승인 2019.01.25 23:0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병훈 기자] 25일 ‘추적60분’에서는 ‘스포츠 미투, 우리들의 일그러진 금메달’을 방송했다.

심석희 쇼트트랙 국가대표 선수가 조재범 전 코치로부터 성폭력을 당했다고 폭로한 이후 체육계에 밀어닥친 후폭풍은 컸다.

전직 유도선수 신유용 씨와 태권도 선수 이지혜 씨 등도 용기를 내어 성폭력 피해를 주장하고 나섰다.

지난 4년간 스포츠인권센터로 접수된 폭력 및 성폭력 사건은 약 113건. 제작진은 그 실태를 집중 취재했다.

심석희 선수가 폭행을 당한다는 사실은 이미 빙상계에서 공공연히 알려져 있었다.

몽둥이로 맞거나 스케이트를 신고 있는 상태에서 정강이를 맞아 터지는 일도 있었다.

한 제보자는 조 전 코치가 하도 많이 때려서 강습하러 온 일반인들이 신고하기도 했다고 전했다.

KBS1 ‘추적60분’ 방송 캡처
KBS1 ‘추적60분’ 방송 캡처

KBS1 ‘추적60분’은 매주 금요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