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극한직업’ 이병헌 감독, 진선규-박선영 아나운서와 함께한 사진 화제…“배우 못지않은 훈훈함”

  • 이창규 기자
  • 승인 2019.01.25 11:3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극한직업’ 이병헌 감독이 실시간 검색어에 오른 가운데, 그의 사진이 공개돼 관심이 쏠린다.

지난 19일 ‘박선영의 씨네타운’ 공식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에는 ‘극한직업’의 이병헌 감독과 배우 진선규, 그리고 박선영 아나운서가 포즈를 취한 모습이다. 배우 못지않은 훈훈함을 자랑하는 이병헌 감독의 모습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진선규-박선영 아나운서-이병헌 감독 / ‘박선영의 씨네타운’ 인스타그램
진선규-박선영 아나운서-이병헌 감독 / ‘박선영의 씨네타운’ 인스타그램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감독님 너무 멋지세요”, “빛이 나는 세 분이네요ㅎㅎ”, “영화 대박나세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1980년생으로 만 39세가 되는 이병헌 감독은 영화 ‘힘내세요, 병헌씨’로 데뷔했으며, ‘스물’, ‘바람 바람 바람’, ‘극한직업’의 연출을 맡아 주목받았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