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왜그래 풍상씨’ 전혜빈, 송종호 아내 변정민에게 따귀 맞고…오지호는 불륜녀 남편 안내상에게 협박받고 ‘입수’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01.16 23:0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왜그래 풍상씨 ’에서 전혜빈이 송종호의 아내 변정민에게 따귀를 맞고 오지호는 제비짓으로 불륜녀 남편 안내상의 협박을 받고 강물로 뛰어드는 모습이 그려졌다.
 
16일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왜그래 풍상씨’ 에서는 화상(이시영)이 정상(전혜빈)과 바람을 피우는 지함(송종호)의 아내 수진(변정민)을 만났다. 

 

KBS2 ‘왜그래 풍상씨 ’방송캡처
KBS2 ‘왜그래 풍상씨 ’방송캡처

  
남편의 불륜을 알게된 수진(변정민)은 지함(송종호)의 이혼 제의도 거절하고 정상(전혜빈)이 있는 병원으로 찾아가서 정상의 따귀를 때렸다.

이어 수진(변정민)은 정상(전혜빈)에게 “내 남자 이혼 안한다. 평생 불륜녀 소리 들으며 살어”라고 소리지르고 돌아섰다.
 
한편, 진상(오지호)은 풍상(유준상)이 집을 나가라는 말에 남편이 곧 죽는다고 하는 유부녀를 꼬셨고 그 남편(안내상)에게 들키게 됐다.
 
불륜녀의 남편(안내상)은 진상(오지호)을 협박하며 풍상(유준상)을 찾아와서 동영상을 보여줬다.
 

또 진상(오지호)은 풍상(유준상) 앞에서 강물에 뛰었들지만 풍상이 남편(안내상)에게 합의금으로 중이(김지영)의 적금을 깨서 주면서 시청자들에게 안타까움을 줬다.
 
KBS2‘왜그래 풍상씨’는 매주 수요일과 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