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유수빈, ‘리갈하이’ 캐스팅… ‘신인답지 않은 탄탄한 연기력’

  • 김유표 기자
  • 승인 2019.01.15 17:1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유표 기자] 유수빈이 2019년에도 활발한 활동을 이어간다.

15일 제이와이드컴퍼니는 유수빈이 JTBC 새 금토드라마 ‘리갈하이’ (극본 박성진 연출 김정현)에 캐스팅돼 이목을 집중시켰다고 밝혔다.

‘리갈하이’는 법 ‘좀’ 만질 줄 아는 승률 100% 괴물 변호사 고태림과 법'만' 믿는 정의감 100% 초짜 변호사 서재인, 달라도 너무 다른 두 변호사의 살벌하게 유쾌한 코믹 법조 활극.

유수빈 / 제이와이드컴퍼니
유수빈 / 제이와이드컴퍼니

유수빈은 극 중 용의자 ‘김병태’ 역을 맡아 사건의 중심인물로 활약, 드라마의 긴장감을 한껏 높여주는 견인차 역할을 톡톡히 해낼 것으로 보여져 기대감이 모아지고 있다.

또한 그는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오가며 조금씩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는 신예로 영화 ‘신과 함께-죄와 벌’을 비롯해 ‘반드시 잡는다’, ‘스포주의’, ‘신기루’ 드라마 ‘이별이 떠났다’ ‘오늘의 탐정’ 등 차곡히 필모를 쌓으며 여러 작품 속에서 빛나는 중이다.

그렇기에 이번 드라마 ‘리갈하이’ 에서도 그 기운을 그대로 이어받아 반짝이는 모습을 지켜보는,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유수빈의 출연이 확정된 JTBC 새 금토드라마 ‘리갈하이’는 2월 8일 밤 11시에 첫 방송 된다.


추천기사